건강뉴스 게시판    이 게시판은 관리자만 쓰기 가능합니다
게시판
이      름 관리자 작성일시 2007-10-10 14:15:48
제      목 식중독! 집에서도 주의하세요
식품의약품안전청은 가정에서 만든 음식물이 밖에서 사서 먹는 음식물보다 안전하다고 인식하고 있으나, 가정에서 준비한 음식물에 의해 식중독에 걸렸다고 인식하는 경우가 최근 1년간 전체 식중독 경험 건수(272건)의 19.1%(52건)에 해당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10일 밝혔다.

이같은 조사결과는 식약청이 녹색소비자연대를 통해 전국 4개 도시(서울, 대전, 광주, 부산)의 가정주부 1530명을 대상으로 최근 1년간 식중독 경험여부와 냉장고 및 주방용구 사용실태 등에 대한 인지도 조사했다.

전체 응답자의 11.4%(174명)가 최근 1년간 본인이나 가족이 식중독을 1회 이상 경험(총 272건)한 적이 있으며, 이 중 2회 이상 식중독을 경험한 경우도 36.2%(63명, 98건)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식중독에 걸렸다고 판단된 경우 55.5%(151건)가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34.6%(94건)가 약국에서 약을 구입하여 복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밖에도 올바른 냉동보관온도, 남은 음식 처리 방법, 행주·식기 등 주방용구 세척·소독 방법과 냉동제품 해동 방법 등에 대한 설문 조사결과 52.3%가 적정보관 온도나 세척 방법 등을 제대로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정에서 손 씻는 빈도에 대한 조사결과에서는 애완동물을 만진 다음 80.5%, 조리 시작 전 74.6%, 화장실 사용 후 73.7%, 귀가시 60.1%, 식사전 57.2%에 손을 반드시 씻는다고 응답했다.

그러나 비누를 사용하여 20초 이상 따뜻한 물로 손을 깨끗이 씻는 올바른 손씻기 방법을 실천하는 비율은 15.5%(237명)에 불과했다.

식약청은 부적절하게 음식물을 보관·조리하거나 취급할 경우 언제 어디서나 식중독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항상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강조했다.

아울러 가정에서도 손을 깨끗이 씻고 칼, 도마, 행주 등 주방용구는 사용 후 바로 세척하고 주기적으로 소독하며, 음식물은 종류에 따라 적정 기간 동안 냉장 또는 냉동 보관하여 사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IP : 221.154.137.178

목록 쓰기 수정 삭제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촌동 621-9 사업자번호 : 139-81-02509 대표이사 : 김 정환
☎ 032)812-8356 E-Mail : youngpoong@yppharm.co.kr
Copyright (c) 2005.YOUNG POONG PHARMACEUTICAL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