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뉴스 게시판    이 게시판은 관리자만 쓰기 가능합니다
게시판
이      름 관리자 작성일시 2007-04-03 01:26:26
제      목 새 집, 호흡기 점막·후각기능 악영향
춘천성심병원 박찬흠 공동연구팀 연구결과 확인

새 집이 호흡기 점막과 후각기능에도 나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림대의료원 춘천성심병원 이비인후과 박찬흠 교수 공동연구팀(공동연구 강원대 환경과학과 김만구 교수)이 신축 아파트로 이사한 4가구 14명을 대상으로 이사 전후의 실내 공기 오염도 측정 및 비강(콧속)기능검사를 실시했다.

분석 결과 이사 1주일 후를 기준으로 이사 전과 비교할 때 실내 공기 속의 총 휘발성 유기화합물은 5배, 포름알데히드는 1.9배나 높았으며, 이에 따라 연구 대상자들의 콧속 점막의 부종 및 발적이 더욱 심해졌고, 분비물이 증가했다.

콧물 내의 염증 시 증가하는 백혈구 일종인 호산구도 증가했으며, 비강내의 호흡 면적을 나타내는 콧속 내의 최소 단면적과 체면적도 감소했다.

냄새를 맡거나 구분할 수 있는 후각기능 감소와 콧속 점막을 자극할 수 있는 항원의 수와 면역항체인 면역글로불린 E (IgE)는 전체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박찬흠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는 전향적인 연구 방법을 통해 실내의 여러 가지 휘발성 유기화합물이 콧속 내 점막을 자극해 재채기, 코막힘, 콧물 등 비과민성의 증가 및 후각기능의 변화를 가져와 알레르기성 비염과 후각기능 장애 등을 유발할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한 것”이라고 말했다.

공동연구팀은 춘천시에 거주하며 신축 아파트로 이사 예정인 4가구를 선정해 이사 전과 이사 1주 후, 1달 후에 1차례씩 총 3회에 걸쳐 각 가정을 방문, 실내의 휘발성 유기화합물의 농도를 측정하고, 대상자들은 같은 시기에 춘천성심병원 이비인후과에서 총 3회에 걸쳐 임상검사를 받았다.

실내 공기 오염도 측정에서 총 휘발성 유기화합물, 포름알데히드의 농도를 측정한 결과, 이사 1주 후에는 모두 기존 아파트에 비해 각각 5배, 1.9배의 높은 농도로 관찰되었으며, 1달 후에는 총 휘발성 유기화합물의 농도는 절반 정도로 감소했다.

그러나 포름알데히드는 계속 높은 농도로 지속되었다. 특히 이중 인체에 발암성이 있다고 알려진 톨루엔, 메틸에틸케톤, 에틸벤젠, 자일렌, 스타일렌 등의 5개 개별 휘발성 유기화합물은 이사 직후에 평균 13.4배에서, 1달 후에는 6.3배로 지속되었다.

비강 디지털카메라 및 내시경검사에서는 이사 후 대체적으로 콧속 내 점막의 부종 및 발적이 심화되고 분비물이 증가되었다.

박찬흠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는 비강검사를 통해 실내의 여러 가지 유해물질이 인체 내 호흡기 점막에도 영향을 주어 여러 가지 임상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을 실제적으로 증명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는 신축건물 자재에 포함된 여러 가지 휘발성 유기화합물들이 구 건축물에 포함되어 있는 양에 비해 고농도로 포함되어 있어, 이는 인체 내에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유해물질로 작용하고 있다는 것을 반영하는 증거로, 향후 새집증후군에 대한 새로운 사회적인 자각이 필요하며, 이에 대한 법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덧붙였다.

또 박 교수는 “알레르기 비염환자나 소아, 노인의 경우 이러한 유해물질에 장기간 노출되면, 알레르기 질환, 부비동염(축농증), 후각 장애 등으로 악화될 수 있다”며 “실내 습도와 온도를 적당히 조절하고 환기를 자주 시켜 실내 유해물질을 최소화시키고, 질환 치료를 적극적으로 해야 한다”고 밝혔다.

안창욱기자 (dha826@medigatenews.com)
IP : 218.209.234.142

목록 쓰기 수정 삭제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촌동 621-9 사업자번호 : 139-81-02509 대표이사 : 김 정환
☎ 032)812-8356 E-Mail : youngpoong@yppharm.co.kr
Copyright (c) 2005.YOUNG POONG PHARMACEUTICAL All Rights Reserved .